UPDATE : 2019.11.15 금 17:10
상단여백
HOME 사회·환경 사건사고
전국 최초 산불 전문 진화차량 … 해수욕장 등장 ?- 강원소방, 환동해 특수재난 대응단 30명 동해안 해수욕장 전진배치
  • 채용석 기자
  • 승인 2019.07.04 16:05
  • 댓글 0

[강원=채용석 기자]

강원도 소방본부(본부장 김충식)는 지난 4월 동해안 강원산불에 대응하여 국내 최초로 도입한 산불전문차량 2대가 8일 실전 배치된다.”고 4일 밝혔다.

차량은 3차 소방차량 보강계획에 의해 동해안 산불을 비롯한 대형산불에 대응하기 위하여 구입하였으며, 환동해 특수재난대응단에서 운영한다.

재난대응단은 대원과 차량의 완벽한 작전능력 배양을 위하여 7.3.∼7.7일 까지 현장적응훈련을 실시한다.

강원소방은 완성도 높은 차량도입을 위하여 금년 4.10. ∼ 4.17. 6박 8일간 독일 오스나브루크 슐링만 사에 6명의 검수인원을 파견하여 도입을 결정했다.

재난대응단 대원들은 제작사인 슐링만 사에서 파견한 현지 차량전문가 2명으로부터 강릉 하키센터와 강릉시 홍제동, 성산면, 일원에서 장비조작훈련, 도강주행 훈련, 경사로, 임도 등판능력 등 실전배치를 위한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훈련종료 후 차량은 경포해수욕장과 속초해수욕장에 배치되어 피서객의 안전도모와 지역 화재진압 임무를 동시에 수행한다.

재난대응단은 해수욕장에 배치된 산불전문차량을 시민에게 공개하고 시승식, 포토 존, 장비소개와 해수욕장 안전수칙 교육을 병행하여 한발 더 다가가는 119서비스를 전개한다.

한편 환동해 특수재난대응단은 2019. 7. 5. ∼ 8. 18. 45일간 대원 30명 전원을 동해안 유명해수욕장 3개소(속초, 경포, 망상)에 배치하여 여름철 수난 사고에 대비한다.

김충식 강원소방본부장은“많은 국민들의 관심 속에 배치된 산불전문 진화차량이 여름철 동해안 대형인파의 안전과 폭염 속에 발생할 수 있는 화재에 강력히 대응 할 수 있도록 준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채용석 기자  news9112@naver.com

<저작권자 © 부패방지전국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채용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기획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