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5.24 금 15:09
상단여백
HOME 지방정부 지방정부 주요뉴스
문경시, 2019 지역특화소재콘텐츠개발 국비지원사업 선정- 문경에코랄라 新한류 뮤직콘텐츠 플랫폼 구축..사업비 3.25억원 확보 -
  • 장성우 기자
  • 승인 2019.04.24 15:39
  • 댓글 0

[문경=장성우 기자]

경상북도(도지사 이철우), 문경시(시장 고윤환), 경상북도문화콘텐츠진흥원(원장 이종수, 이하 진흥원)은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 주최하는 ‘2019 지역 특화소재 콘텐츠개발 지원사업’ 공모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사업과제는 ‘문경에코랄라 新한류 뮤직콘텐츠 플랫폼구축’ 이다.

이 사업의 목적은 문경에코랄라를 방문하는 관광객들이 영상시설인 에코타운 스튜디오에서 대표 관광 캐릭터로 개발될 ‘랄라스타즈’와 함께 음악과 율동을 즐길 수 있는 참여형 영상콘텐츠를 개발, 차별화된 지역 관광콘텐츠로 육성하는 것이다.

젊은 세대가 좋아하는 최신 한류 K-POP 댄스곡(5종)이 포함된 총 10종의 음악콘텐츠를 개발하여 재미와 몰입감을 끌어올리고, 체험객 스스로 본인의 영상을 문경에코랄라 유튜브 홈페이지에 올려 조회수가 높은 영상을 시상하는 콘테스트도 개최할 예정이다.

또한 본 사업은 경북도, 문경시, 진흥원과 함께 순수 지역기업인 ㈜씨온엔터테인먼트(대표 추원식)와 ㈜제노픽스(대표 채경훈)의 컨소시엄으로 구성되어 지역 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문경에코랄라(문경시 가은읍 왕능길 114)는 경북 최대 생태영상 콘텐츠 테마파크로 폐탄광자원을 활용한 석탄박물관, KBS드라마 ‘연개소문’, 넷플릭스 드라마 ‘킹덤’ 촬영지인 가은오픈세트장 및 다채로운 볼거리의 가족동반 체험시설로 2018년 10월 새 단장을 하고 개장하였다.

진흥원 이종수 원장은 “ 문경에코랄라 캐릭터 브랜드 상품화 개척 및 카카오톡 이모티콘 유통을 통해 랄라스타즈를 문경 대표 관광 캐릭터로 개발하겠다”고 하였으며 “K-POP 음악콘텐츠 등을 활용한 1인 미디어 크리에이터 양성 기반을 마련 하겠다” 고 밝혔다.

장성우 기자  news9112@naver.com

<저작권자 © 부패방지전국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성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기획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