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2.12 수 14:58
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3․8민주의거, 그 날의 함성이 58년 후 환호로22일(목) 17시 옛 충남도청에서 국가기념일 지정 축하행사 열려
  • 부패방지전국뉴스
  • 승인 2018.11.22 20:30
  • 댓글 0

대전시는 3․8민주의거의 충청권 최초 국가기념일 지정을 환영하고, 시민과 함께 하는 축하행사를 지난 22일(목) 옛 충남도청(대전평생교육진흥원) 식장산 홀에서 개최했다.

 

「그날, 3월 8일」이란 주제로 1부에서는 국가기념일 지정 경과와 3․8민주의거 기념사업회의 소회를 듣고, 2부에서는 의거의 이야기가 담긴 스토리텔링 매지컬* 공연이 이어졌다.

*마술과 샌드아트, 퓨전국악 등이 혼합된 매직+뮤지컬

 

또한 1층 갤러리에서는 당시 의거 사진 전시가 열리고, 로비에서는 예전 교복을 직접 입고 사진을 찍는 포토존 등 다채로운 부대행사도 어우러졌다.

 

이 날 행사는 대전시와 3․8민주의거 기념사업회가 공동으로 주최하고, 300여 시민과 학생들이 참여하여 국가기념일 지정의 의미와 58년 전 민주의거의 정신을 돌아보는 계기가 되었다.

 

대전시 신상열 자치행정국장은“시민의 힘으로 3․8민주의거가 국가기념일로 지정된 것이라 생각한다.”라며, “그런 의미에서 모두가 서로를 격려하고, 함께 축하할 수 있는 자리가 되어 뜻깊은 시간이었고, 많은 시민들의 관심과 참여에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부패방지전국뉴스  news9112@naver.com

<저작권자 © 부패방지전국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패방지전국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기획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