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2.12 수 14:58
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판매 걱정없는 농촌 만든다... 도지사, 직접 세일즈 나서- 대구․경북 5개 안테나숍에서 할인판매 등 풍성한 사은행사 마련 , 이철우 도지사, 우수 안테나숍 현판식 참석... 직접 홍보에 나서 -
  • 배영달 기자
  • 승인 2018.09.18 16:05
  • 댓글 0

[경북=배영달 기자]

경상북도는 농업인이 생산한 명품 농산물을 제 값 받고 팔 수 있도록 ‘판매 걱정없는 농업시스템 구축’을 민선7기 핵심공약으로 내세우고, 판로 확대를 위해 두 팔 걷어 부치고 나섰다.

경북도는 추석 명절을 앞두고 농업인이 생산한 6차산업 제품의 홍보와 판매촉진을 위해 오는 23일(일)까지 대백프라자, 이마트 경산․구미․월배점, 신세계백화점 대구점 등 경북 농촌융복합산업 안테나숍 5개소에서 ‘추석맞이 특별판매’행사를 실시한다.

이번 특판행사는 명절 선물용으로 기획된 선물세트를 위주로 최대 40%까지 할인 판매하고 있으며, 구매고객을 대상으로 구매금액의 10%에 해당하는 사은품을 지급하는 등 다양한 이벤트가 마련되어 있다.

특히, 18일(화)에는 이철우 경상북도지사가 우수 안테나숍으로 선정된 이마트 월배점을 직접 찾아 현판식을 갖고 6차산업 판로 확보에 많은 도움을 준 이마트 관계자들에게 고마움을 전하며, 럭키박스 증정 등 이벤트 행사에서도 적극 참여하는 등 도시 소비자와 친밀한 스킨십을 나눠 눈길을 끌었다.

올해로 4년차에 접어든 안테나숍은 2015년 대백프라자에 첫 문을 연 이후, 사이소 등 온라인과는 별도로 오프라인 공간에서 6차산업 우수제품의 홍보와 판로 확대뿐만 아니라 판매제품에 대한 소비자의 반응을 생산자가 즉각 상품개선에 활용할 수 있어 6차산업 경쟁력 강화에도 큰 도움이 되고 있다.

* 안테나숍 매출액 : (’15년) 543백만원 → (’16년) 1,255백만원 → (’17) 1,635백만원

경북도는 판매망 확대를 통한 6차산업 활성화를 위해 소비자 요구에 부합하는 다양한 채널을 활용해 온라인 마케팅을 확대해 나간다.

아울러, 현재 5개소인 안테나숍을 2022년까지 10개소로 두 배이상 늘리는 한편, 로컬푸드 판매장 등에 마련할 소규모 판매시설도 2022년까지 20개소 이상 설치할 계획이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6차산업은 농업의 최 접점에 있는 산업으로 다양한 부가가치와 많은 청년 일자리 창출이 가능해 도에서 많은 투자가 이루어질 것”이라며

“고향을 지키는 부모, 형제들의 땀방울과 정겨운 시골 이야기가 담겨있는 6차산업 제품을 많이 애용해 농업인에게 많은 희망과 용기를 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배영달 기자  news9112@naver.com

<저작권자 © 부패방지전국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영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기획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