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2.12 수 14:58
상단여백
HOME 뉴스 소상공인
중소벤처기업 판로개척의 교두보,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 2018 전국 공동 소싱박람회 개최
  • 한재길 기자
  • 승인 2018.09.05 15:47
  • 댓글 0

[부산=한재길 기자]

□ 10월 16일(화) ~ 17일(수), 2일 간 BEXCO 제2전시장 4D홀에서 개최

□ 오는 9월 16일까지 참가희망 기업 모집 … 약 100여개사 판로개척 지원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센터장 조홍근)는 오는 10월 16~17일 부산 벡스코 제2전시장 4D홀에서 ‘2018 전국 공동 소싱박람회’를 개최한다고 금일 밝혔다.

올해 세 번째로 열리는 이번 행사는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가 주최하고, 부산광역시 사회적경제지원센터, 사단법인 사회적기업연구원, KOTRA, 한국남부발전(주)이 공동주관으로 참여한다.

행사 프로그램을 살펴보면 먼저 국내 대표 유통채널의 상품기획자(MD)를 초청, 약 100여개 우수 중소벤처기업의 상품 발굴을 위한 1대1 상담을 진행하고, 국내 판로개척과 해외수출을 희망하는 기업에게는 부산 KOTRA지원단 소속 해외수출전문위원과의 1대1 매칭 수출상담도 함께 진행한다. 이러한 판로상담 외에도 유통전략 세미나를 개최, 중소기업 판로확대를 위한 강연을 진행하는 등 유익한 프로그램을 마련할 계획이다.

더불어 올해 행사에서는 ‘사회적 경제 판로지원 활성화’를 슬로건으로 별도 세션을 구성해 사회적 경제 설명회를 개최하고, 홍보관을 운영하는 등 사회적 경제를 소개하는 소통의 장을 마련할 계획이다. 또한 상담회에 참가하는 사회적 경제 기업 중 2개사를 선정, 한국남부발전(주)과 함께 제품개선에 필요한 사업화 자금을 지원할 계획이다.

올해 2018 전국 공동 소싱박람회의 행사 참가신청은 오는 9월 16일까지이며, 자세한 내용은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지난해 개최된 행사에서는 롯데, GS, CJ 등 대형 유통사 MD 30여명이 참석, 약 600여건의 일대일 판로지원 상담을 진행했다. 또한 행사 이 후 상담결과를 토대로 3개사를 선정, 디자인 패키지 개선 등 제품개선에 필요한 사업화자금을 지원했으며, 일부 참가기업은 TV홈쇼핑 라이브 방송 등 대형유통채널 판로개척의 성과를 냈다.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 관계자는 “최근 사회적 경제 기업을 대상으로 중소기업진흥공단에서 실시한 설문 조사결과에 따르면, 약 50% 기업이 가장 중요한 정부정책으로 판로확대 지원을 꼽았다.” 며 “올해 행사에서는 사회적 경제 기업의 판로지원 활성화를 주요 목적으로 하는 만큼, 대형유통망 판로개척을 희망하는 전국 우수 사회적 경제 기업의 적극적인 참가를 기대한다.” 라고 밝혔다.

한재길 기자  news9112@naver.com

<저작권자 © 부패방지전국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재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기획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