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2.12 수 14:58
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칼럼
부산시, 2018 대한민국명장 1명 배출!- 국내 숙련기술인의 최고 영예 -
  • 한재길 기자
  • 승인 2018.09.03 14:09
  • 댓글 0

[부산=한재길 기자]

◈ 고용노동부 및 한국산업인력공단 주관‘2018 대한민국명장’공모에서 부산에서는 제과제빵 분야 이흥용‘이흥용과자점’대표 선정

◈ 대한민국 명장에게는 명장증서, 일시장려금 2000만원 및 매년 계속종사장려금 지급

부산에 1명의 새로운 대한민국명장이 탄생했다. 부산시는 고용노동부와 한국산업인력공단이 주관하는 ‘2018 대한민국명장’ 공모에서 제과제빵 분야 이흥용 ‘이흥용과자점’ 대표가 ‘대한민국명장’으로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이로써 부산에는 올해 선정자를 포함하여 1998년도 명장으로 선정된 정경부인한복 유정순 대표를 비롯한 총 26명이 대한민국 명장으로 선정되었다.

숙련기술인의 최고 영예인 대한민국 명장은 산업현장 등에서 15년 이상 종사하면서 관련 산업 및 기술 발전에 크게 공헌한 장인을 선정․포상한다. 이는 숙련기술인이 우대받는 사회풍토 조성과 해당분야의 기술 발전을 이끌고자 하는 것이다.

고용노동부와 한국산업인력공단은 올해 4월 기계설계·정보기술 등 37개 분야를 대상으로 전국 지자체 등을 통해 대상자를 추천받아, 서류검토․현장심사 등을 거친 후 전국에서 7명을 대한민국명장으로 선정하였다.

이흥용 ‘이흥용과자점’ 대표는 지역 특산물을 활용한 명란 바게트 제품 개발, 공정개선을 통한 품질과 생산성 향상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2018년 대한민국 명장에 선정되었다. 또한, 서울을 제외한 비수도권에서는 제과제빵 분야에서 최초로 대한민국 명장에 선정되는 영광을 안았다.

한편, 이번에 선정된 대한민국명장에게는 9월 3일 ‘직업능력의 달’ 기념식에서 명장증서 등이 수여될 예정이고 일시장려금 2000만원 및 연간 최대 405만원의 계속종사장려금이 지급된다.

부산시 관계자는 “올해에도 숙련기술인 최고 영예인 대한민국 명장을 부산에서 1명 배출해서 기쁘다”며 “앞으로 더욱 많은 대한민국 명장이 탄생될 수 있도록 우수 기능인 지원에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한재길 기자  news9112@naver.com

<저작권자 © 부패방지전국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재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기획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