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2.12 수 14:58
상단여백
HOME 사회·환경 사건사고
경북 소방본부, 여름철 화재․산불발생 증가- 폭염에도 여름철 화재 15%, 산불발생 200% 증가... 휴가철 화재 경각심 필요 -
  • 배영달 기자
  • 승인 2018.08.13 14:27
  • 댓글 0

[경북=배영달 기자]

경북 소방본부는 올해 여름철 화재발생 현황을 분석한 결과 화재건수는 244건으로 전년도 대비 15.6%(33건), 인명피해는 17명으로 전년도 대비 142.9%(10명), 재산피해는 2,326백만원으로 전년대비 46.5%(738백만원) 증가했다고 밝혔다.

여름철은 장마의 영향으로 인해 습도가 높아 화재발생이 다른 계절에 비해 적은 것이 통상적이나 올해의 경우 장마가 짧았고 폭염이 시작된 이후 경북 내륙지방에는 비가 거의 내리지 않아 전체화재가 증가하였는데 그 중에서도 산불이 6건 발생, 작년대비 200%(4건) 증가하여 가장 큰 편차를 보였다.

특히, 7월 29일 고령군 개진면에서 발생한 산불로 인해 소나무 2,700여 그루와 임야 1.5ha가 소실되는 등 여름철 산불로 인해 발생한 임야피해 면적은 1.6ha로 작년대비 무려 14배(0.1ha)가까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도 소방본부는 본격적인 휴가철인 8월을 맞아 기록적인 폭염으로 뜨거운 햇살을 피해 바다보다는 계곡을 찾는 피서객들이 많아질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취사 등의 화기 취급행위와 담배꽁초로 인해 발생하는 불꽃, 불티는 산불발생의 주요 요인이 될 수 있는 만큼 피서객들의 산불에 대한 주의를 당부했다.

최병일 경북도 소방본부장은 “화재는 계절과 상관없이 항상 주의를 해야 하며 특히 휴가철을 맞아 계곡을 찾는 피서객들의 주의가 요구된다”며 “앞으로도 화재발생 현황 분석을 통해 화재가 발생하는 요인들에 대해 면밀히 검토하여 소방정책에 반영하는 등 화재발생을 사전예방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경북 소방본부는 올해 여름철 화재발생 현황을 분석한 결과 화재건수는 244건으로 전년도 대비 15.6%(33건), 인명피해는 17명으로 전년도 대비 142.9%(10명), 재산피해는 2,326백만원으로 전년대비 46.5%(738백만원) 증가했다고 밝혔다.

여름철은 장마의 영향으로 인해 습도가 높아 화재발생이 다른 계절에 비해 적은 것이 통상적이나 올해의 경우 장마가 짧았고 폭염이 시작된 이후 경북 내륙지방에는 비가 거의 내리지 않아 전체화재가 증가하였는데 그 중에서도 산불이 6건 발생, 작년대비 200%(4건) 증가하여 가장 큰 편차를 보였다.

특히, 7월 29일 고령군 개진면에서 발생한 산불로 인해 소나무 2,700여 그루와 임야 1.5ha가 소실되는 등 여름철 산불로 인해 발생한 임야피해 면적은 1.6ha로 작년대비 무려 14배(0.1ha)가까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도 소방본부는 본격적인 휴가철인 8월을 맞아 기록적인 폭염으로 뜨거운 햇살을 피해 바다보다는 계곡을 찾는 피서객들이 많아질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취사 등의 화기 취급행위와 담배꽁초로 인해 발생하는 불꽃, 불티는 산불발생의 주요 요인이 될 수 있는 만큼 피서객들의 산불에 대한 주의를 당부했다.

최병일 경북도 소방본부장은 “화재는 계절과 상관없이 항상 주의를 해야 하며 특히 휴가철을 맞아 계곡을 찾는 피서객들의 주의가 요구된다”며 “앞으로도 화재발생 현황 분석을 통해 화재가 발생하는 요인들에 대해 면밀히 검토하여 소방정책에 반영하는 등 화재발생을 사전예방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배영달 기자  news9112@naver.com

<저작권자 © 부패방지전국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영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기획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