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9.25 금 16:02
상단여백
HOME 사회·환경 사회일반
전남도, ‘광주전남 대한적십자’ 이재민 ‘지원금품’ 전달-9억 2천만 원 상당 온누리상품권․구호물품 등 지원 -
  • 박종원 기자
  • 승인 2020.09.16 15:49
  • 댓글 0

 

[전남=박종원 기자]

 

전라남도는 16일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가 호우 피해를 입은 이재민을 위해 총 9억 2천만원 상당의 지원금품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이날 기탁식에는 김영록 전라남도지사와 박흥석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 회장, 이재승 사무처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지원금은 집중 호우로 사망자가 발생한 도내 11세대에 각각 300만원의 위로금과 주택 피해를 입은 2천 493세대에는 온누리상품권 30만원과 함께 5만 5천원 상당 구호물품으로 각각 전달될 예정이다.

 

박흥석 회장은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이재민과 어려움을 함께 나누고 지역사회에 보탬이 되고자 한다”며 “안타깝게 목숨을 잃고, 주택이 손실돼 소중한 보금자리를 잃은 이재민들에게 유용하게 사용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평소 어려운 이웃을 위해 큰 역할을 하는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에서 나눔의 손길을 보내준 데 대해 깊은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호우로 피해를 입은 도민들에게 큰 위로가 될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는 지난 7월 코로나19 긴급구호물품을 강진의료원에 전달했으며, 8월에는 폭우 피해 이재민을 위해 급식 차량을 지원하고 재난구호대책반을 편성해 복구활동을 펼치는 등 지역민의 어려움을 함께 나누고 있다.

 

박종원 기자  news9112@naver.com

<저작권자 © 부패방지전국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종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기획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